비트코인이 연일 약세를 보이며 8300만원대 머물렀다가 소폭 올랐다.

국내 가상자산 거래량도 급감하면서 김치프리미엄은 2%대로 줄었다.

3일 오전 8시40분 기준 비트코인은 국내 가상자산 거래소 빗썸에서 24시간 전보다 0.07% 떨어진 8312만원이었다.

같은 시각 업비트에서는 0.45% 하락한 8312만원이었다.

가상자산 시황 중계 사이트 코인마켓캡에서는 24시간 전보다 1.50% 오른 5만9127달러였다.

그렇다면 이더리움은? 이더리움은 비트코인을 제외한 나머지 대체 가상자산인 알트코인(얼터너티브 코인)이다. 시가총액은 비트코인에 이어 두 번째로 큰 코인이다.

같은 시각 이더리움은 빗썸에서 0.55% 떨어진 419만원을, 업비트에서는 1.18% 하락한 420만원이었다. 코인마켓캡에서는 0.62% 오른 2987달러에 거래가 진행됐다.

지난달 한때 10%를 넘겼던 김치프리미엄은 2%대로 추락했다. 김치프리미엄은 비트코인의 국내외 가격 차이다. 글로벌 가상자산 시황 비교 플랫폼 크라이프라이스에 따르면 이날 오전 9시 기준 비트코인 김치프리미엄은 2.85%로 줄어들었다.

상승장으로 전환하기 위한 시간이 필요하다는 주장이 제기됐다.

유명 가상자산 애널리스트 미카엘 반 데 포페는 2일(현지시간) X를 통해 “비트코인이 지난 2주 동안 약 7% 하락했다”며 “이를 회복하는 데 시간이 좀 소요될 수 있다”고 밝혔다.

미카엘 반 데 포페는 “다만 대부분의 문제는 해결됐다”며 “5-10%의 추가 조정이 있을 수 있지만, 여기부터 비트코인이 역대 최고가를 경신할 때까지 알트코인이 그 자리를 대신할 것”이라고 전망했다.

현재 하락장을 뒤집을 만한 큰 이벤트는 없다는 관측이 나온다. 상반기 상승 촉발제로 꼽혔던 미국 현물 ETF 상장(1월), 반감기(4월), 홍콩 현물 ETF 상장(4월) 등을 잇는 후속 이벤트가 단기적으로 부재하기 때문이다.

한편 글로벌 가상자산 데이터 조사 업체 얼터너티브(Alternative)에서 집계하는 ‘공포·탐욕 지수’는 이날 48점을 기록하며 ‘중립적인(Neutral)’ 수준으로 마감했다. 전날(43·공포)보다 오른 수치다. 해당 지수는 0에 가까울수록 극단적 공포를, 100에 가까울수록 극단적 낙관을 각각 의미한다.

Bitcoin Ethereum market conditions and prospects “Needs Time To Rise”

Bitcoin has weakened day after day and stays at 83 million won.

The kimchi premium fell to the 2% range as domestic virtual asset transactions also plunged.

As of 8:40 a.m. on the 3rd, Bitcoin was KRW 83.12 million, down 0.07% from 24 hours earlier on the domestic virtual asset exchange Bithumb.

At the same time, Upbit fell 0.45% to 83.12 million won.

CoinMarketCap, a virtual asset marketplace relay site, was $59,127, up 1.50% from 24 hours ago.

Then what about Ethereum? Ethereum is alt-coin (alternative coin), an alternative virtual asset except Bitcoin. It is the second largest coin after Bitcoin.

At the same time, Ethereum fell 0.55% to 4.19 million won from Bithumb and 1.18% from Upbit to 4.2 million won. In CoinMarketCap, the deal was up 0.62% at $2987.

The kimchi premium, which once exceeded 10 percent last month, has fallen to the 2 percent level. The kimchi premium is the difference in the price of Bitcoin at home and abroad. According to the global virtual asset market comparison platform Creeprice, the price of Bitcoin’s kimchi premium decreased to 2.85% as of 9 a.m. on the day.

It has been argued that time is needed to switch to an upward market.

“Bitcoin has fallen about 7% over the past two weeks,” renowned virtual asset analyst Michael van de Poppe said on X on the 2nd (local time), adding that “it may take some time to recover.”

“However, most of the problems have been resolved,” Michael van de Poppe said, predicting that “there may be further adjustments of 5-10%, but from here on, altcoins will take over until Bitcoin hits an all-time high.”

Analysts say that there are no major events that can reverse the current downward trend. This is because there are no follow-up events linking the U.S. spot ETF listing (January), the half-life (April), and the Hong Kong spot ETF listing (April), which were considered as the trigger for the first half of the year’s rise, in the short term.

Meanwhile, the “Fear and Greed Index,” which is compiled by global virtual asset data research firm Alternative, scored 48 points on the day, closing at a neutral level. The figure is higher than the previous day (43, fear). Closer to zero means extreme fear, and closer to 100 means extreme optimism.

Similar Posts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